[부고] 서호영 동지의 영면을 빕니다

서호영(5.18민주유공자)님이 
2012. 06. 24(일) 새벽, 별세하셨습니다.

 

서호영님은 1980년 5월 당시 21세의 청년으로 광주항쟁에 참여하여 5월 27일 새벽까지 광주도청에 남아 항쟁의 뜻과 진실을 마지막까지 지켜내고자 하였습니다.

 

5월 27일 계엄군의 무자비한 진압에 의해 도청에서 상무대 영창에 끌려가 고초를 겪고 징집되어 군대에서도 가혹행위를 당했습니다.

 

고인은 항쟁 참여로 겪게 된 정신적,육체적 상처가 심해지면서 여러 차례 치료감호(시설)를 받아야했고 이로 인해 사회,경제적으로 안정된 생활을 유지할 수 없었으며 이는 본인과 가족의 생활고와 고통으로 이어졌습니다.

 

1980년 이후 지금까지 5.18항쟁 참여로 인해 고통스런 삶을 겪어내야했던 고인은 그 혹독한 과정 중에도 5.18항쟁 참여자로서의 자긍심을 무엇보다 소중히 여겼고 전두환 노태우 신군부의 죄악을 결코 용서할 수 없음을 분명히 하였으며 5.18의 진실을 알려야한다며 틈만 나면 주위에 이를 고발하고 증언하고자 하였습니다.  

 

광주항쟁 참여 후 받은 정신적, 육체적 상처와 사회적 냉대와 몰이해를 온 몸으로 겪어내며 끝끝내 신군부의 폭압에 맞섰던 고인은 그 비통한 삶을 마감하였습니다. 고인은 물론이고 그동안 가족들이 함께 겪은 고통과 고초가 너무 커...무어라 위로의 말을 드리는 것조차 힘듭니다. 

 

비통함과 울분을 삼키고계신 가족들에게 모쪼록 동지들의 위로와 격려가 함께 하기를 기원하며 삼가 고인의 평화와 안식을 마음모아 빕니다. 
부디 영면하소서~

 

★ 빈    소 : 강동성심병원 장례식장 / 02-470-1692 /강동역(5호선)2번 출구

 

★ 발인일시 : 2012. 06. 26. (화) 오전 5시 

 

★ 장    지 : 국립 5.18민주묘지

 

** 연락 전화번호 : 서영석 (010-9791-0500) 

추모글 모음

2020년 5・18 추모의 글

순서 성명 추모의 글
130 홍길 * 광주 아파트나 분양하면 될 것을 왜 굳이 서울, 경기, 강원까지 보급하나요?
129 이예 * 5.18 민주화운동 절대 잊지않겠습니다
우리나라 민주주의를 지켜주셔서 감사합니다
128 이미 *
누군가의 아들 딸, 어머니 아버지, 아내, 남편이었던
40년 전에 멈춘 그 시간이지만
그분들을 기억하는 우리의 시간은 아직도 흐르고 있습니다.
당신들이 계셨기에 지금의 우리가 있습니다.
고맙습니다.
기억하겠습니다.
127 김수 * 우리나라의 역사니까 절대 잊지 않고 우리나라를 민주주의 국가로 다시 되찾게 해주신 것에 정말 감사합니다,고맙습니다.
126 김도 * 죄송하고, 감사하고, 잊지않겠습니다.
125 송민 * 정말 감사하고 영원히 잊지 않을께요
124 김시 * 당신들의 죽음이 헛 되지 않게 기억하겠습니다
123 조명 *
우리나라의 민주주의를 지켜내주어서 감사합니다. 아마 그때 막지 않았다면 지금까지도 독재정권이 유지됬을수도있었을 것입니다. 우리나라 민주주의를 지켜내주어서 감사합니다.
122 서현 * 영원히 잊지 않겠습니다.
121 황인 * 희생을 잊지 않겠습니다

페이지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