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18 기념사업

[공식입장] '택시운전사' 힌츠페터, 5.18 국립묘역에 추모 시설 추진 (2018년-38주년)

[OSEN=장진리 기자] 5.18 광주 민주화 운동을 전 세계에 알려 '푸른 눈의 목격자'라 불렸던 독일 기자 위르겐 힌츠페터의 추모 시설이 국내에 생길 전망이다.

24일 국가보훈처는 "광주시 국립 5.18 민주묘역에 힌츠페터의 추모 시설 설치 등을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진실을 알린 '푸른 눈의 목격자' 위르겐 힌츠페터의 이야기는 지난해 유일한 천만 영화에 등극한 '택시운전사'(장훈 감독)로 더욱 널리 알려졌다. 위르겐 힌츠페터는 '택시운전사'에서 김만섭(송강호)의 택시를 타고 서울에서 광주까지 가 5월 광주의 진실을 취재하는 독일 기자 피터(토마스 크레취만) 캐릭터의 실제 인물이기도 하다. 1980년 독일 제1 공영방송의 일본 도쿄 특파원으로 근무하던 위르겐 힌츠페터는 국내로 입국, 기자 신분을 숨기고 광주로 향해 광주의 참상을 담은 영상을 전 세계에 처음으로 공개했다. 

페이지

추모글 모음

5・18 추모의 글

순서 성명 추모의 글
277 안신 * 잊지않겠습니다. 감사합니다
276 정여 * 5.18민주화운동에 힘 써주셔서 감사합니다
275 김예 * 5.18민주화운동에 힘써주신 모든 분들에게 감사합니다 :)
274 정하 * 항상 기억하겠습니다.
273 조유 * 감사합니다
272 김서 * 오월을 기억하겠습니다
271 박진 * 감사합니다
270 김선 * 그 날의 열기와 희생을 잊지 않겠습니다.
269 이선 * 오월의 청춘이 붉을 피로 바랜 날, 잊지않겠습니다.
268 김태 * 기억하겠습니다

페이지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