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립 · 민주유공자와 그 유가족을 위한 공공임대주택 『나라사랑채(청년미래공동체주택)』 입주자 모집 공고

서울특별시서대문구공고 제2019-217호

독립 · 민주유공자와 그 유가족을 위한 공공임대주택

『나라사랑채(청년미래공동체주택)』 입주자 모집 공고

 

독립 · 민주유공자와 그 유가족의 주거복지 향상을 위한 맞춤형 공공임대주택인 '나라사랑채'의 입주자 모집을 아래와 같이 공고합니다.

                                                                                                                                                        2019년 2월 18일

                                                                                                                                                             서대문구청장

 

가. 공고기간 : 2019.2.18.(월)~2019.3.17.(일)(28일간)

 

나. 접수기간 : 2019.3.4.(월)~2019.3.17.(일)(14일간)

 

다. 접수방법 : 이메일 또는 우편접수

 

라. 공고내용 : 모집개요 및 신청요령 등

* 세부내용 공고문 참조

 

※ 기타 자세한 사항은 서대문구청 사회복지과(☎330-1094,8636)로 문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 서식 작성시 서명 또는 도장을 찍는 란은 전자기기 사용금지, 반드시 자필로 서명하거나 도장 날인하여 스캔 떠야 함.

 

아래 첨부문서는 서대문구청 홈페이지(http://www.sdm.go.kr/news/notice/notice.do)를 방문하시면 구정소식->고시공고->번호 13937번에 있습니다.

 

첨부 1. 모집공고문.

       2. 입주신청서 서식 1부.

       3. 개인정보 수집 이용 및 제3자 제공 동의서 서식 1부.

       4. 금융정보 등 제공동의서 서식 1부.

       5. 자산보유사실확인서 서식 및 유의사항 1부.

       6. 입주추천서 서식 1부.

       7. (필독) 금융정보 등 제공동의서 작성시 유의사항 1부.

       8. 동별 평면도 각 1부.

추모글 모음

5・18 추모의 글

순서 성명 추모의 글
364 전승 *
저희 학교에서 5•18을 추모하기위해 5월의 노래와 임을 위한 행진곡, 다른 작곡가들의 추모 곡을 부르면서 다 같이 감정을 나누며 기념했습니다. 가족을 잃은 슬픔은 그 누구도 공감할 수 없지만 저희가 함께 슬픔을 나눠드리도록 항상 기념하고 추모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363 윤가 *
저희 학교에서 5.18 추모식을 하면서 사회를 맡으면서 다양한 행사를 진행했습니다..
오월의 노래, 고향의 봄, 임을 위한 행진곡 등 5.18을 기념하기 위해 다같이 한 마음으로 행사에
임했습니다.
언제나 마음 한켠 기억하겠습니다.
잊지 않겠습니다
362 김채 * 늘 잊지않고 감사하겠습니다 하늘에서도 편히 쉬세요
361 박순 * 잊지않겠습니다
오월에 광주
360 .밝 *
ㅇㅇ아
잘 지냈지?
아니, 이제는 유한을 끝내야 할 때가 되어가지?
엉뚱한..
아니 ㅇㅇㅇㅇ?

믿는 대한국인이 있었을까?

5.18 반란군 수괴들
무귀舞鬼가 되어 영원히 덩실덩실 춤출테니..
춤추는 모습 보며 위안을 삼자

ㅇㅇ아......


.밝 누 리.
[밝은 우리의 온 삶터]
.
359 천은 * 고생 많으셨습니다 그곳에선 편히 쉬세요
358 박희 *
당신들의 용기로 지금의 대한민국이 만들어졌습니다. 우리의 따뜻하고 편안한 나날을 만들어주셔서, 우리가 지금의 대한민국에서 살아갈 수 있게 해주어서 고맙습니다. 그 날 광주의 함성과 아픔, 당신들의 희생과 노력을 잊지 않겠습니다. 언제나 마음 한 켠에 품은 채 살아가겠습니다. 너무 고맙습니다. 부디 저 광활한 우주에서는 당신의 모습으로 반짝이면서 편안하시길 소망합니다.
357 권수 *
대한민국의 민주화를 위해 기꺼이 희생하신 분들을 잊지 않고 항상 그 마음을 새기며 살아가겠습니다. 또한 다음 세대를 위해 고군분투하신 것처럼 저도 앞으로 더 나은 대한민국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습니다.
356 최현 * 그대들이 있었기에 우리가 있습니다 항상 감사하고
사랑합니다
355 강지 * 감사합니다 고맙습니다

페이지

Back to Top